Cablevision Ch.1153 | Time Warner Cable Ch.1493
KBN News

오미크론 대응 개량 백신 ‘56% 효과 더 좋아’

11/23/22



한편 오미크론 하위 변위에 대한 2가 백신을 추가 접종하면 기존 코로나 19 백신만을 수차례 맞은 것보다 예방효과가 최대 56% 더 좋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. 

어제 로이터통신은 기존의 백신을 최대 4회까지 접종한 사람들이 추가로 개량백신을 맞으면 18~49세는 56%, 64세까지는 48%, 65세 이상에는 43%의 추가 예방 효과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습니다.

화이자와 모더나는 기존의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오미크론 변이의 세부변이인 BA.4/5를 둘다 항원으로 사용하는 2가백신을 내놓았고 현재는 이 백신을 위주로 접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.  

이번 연구 결과는 36만명 이상을 대상으로 분석이 진행됐기 때문에 제약사가 제공한 임상시험 결과뿐 아니라 실험실 밖 현실에서도 개량백신이 월등한 효과가 있다는 걸 입증했습니다.

특히 이번 분석은 마지막 접종 후 8개월이 지났을 때 추가접종한 경우의 효과입니다. 

앞선 백신 접종과의 격차가 2~3개월밖에 안된 상태에서 BA.4/5 개량백신을 투여했을 경우는 백신 효과가 28~31%대로 떨어졌습니다.

지난 두달간 BQ.1과 BQ.1.1은 기존의 지배종이었던 BA.5를 몰아내고 미국 내에서 지배종이 됐습니다.

다만 연구자들은 바이러스의 지배종이 계속 진화하기에 이번 결과가 향후 나올 변이에도 적용되는 것은 아니라고 덧붙였습니다.

현재까지 미 전역에서는 전체 인구의 약 10%에 해당하는 3500만명이 추가접종을 받았습니다.

 

  
Copyright ⓒ KBN. All Rights Reserved.
Powered by Intonet Solution
21 Grand Ave #120
Palisades Park, NJ 07650
Tel: 201-943-1212
Fax: 201-943-1202
kbnnews@gmail.com